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컴백' 김수찬 "1년 여 만에 컴백, 많은 것이 달라져"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3 16:1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가수 김수찬이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신곡 '엉덩이(HIP)'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신곡 '엉덩이'는 지난 2003년 바나나걸 프로젝트의 데뷔 곡이자 국내 최고 작곡가 방시혁이 쓴 '엉덩이'를 리메이크한 곡으로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을 기반으로 한 사운드에 김수찬의 흥을 유발하는 트로트를 가미해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댄스트롯 곡이다. 2020.7.3/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가수 김수찬이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신곡 '엉덩이(HIP)'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신곡 '엉덩이'는 지난 2003년 바나나걸 프로젝트의 데뷔 곡이자 국내 최고 작곡가 방시혁이 쓴 '엉덩이'를 리메이크한 곡으로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을 기반으로 한 사운드에 김수찬의 흥을 유발하는 트로트를 가미해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댄스트롯 곡이다. 2020.7.3/뉴스1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김수찬이 1년 여 만에 컴백하며 그 사이 많은 것들이 달라졌다고 말했다.

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선릉로 일지아트홀에서 진행된 가수 김수찬 첫 번째 미니앨범 '수찬노래방'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김수찬은 공백기에 많은 일들이 있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김수찬은 "지난해 1월 싱글 '사랑의 해결사'를 발매한 이후 1년 반 만에 신곡을 내게 됐다"며 "그 사이 많은 일들이 있었다. '미스터트롯'이라는 좋은 프로그램을 만나 다양한 연령층에 스며들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 작년과 상당히 다르다. 기분이 좋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수찬은 4일 첫 번째 미니앨범 '수찬노래방'을 발매한다. '수찬노래방'은 지금까지 김수찬이 선보인 곡들을 모아 수록, 노래방에서 편하게 노래부르듯 즐길 수 있도록 구성했다.

타이틀곡 '엉덩이'는 지난 2003년 바나나걸 프로젝트의 데뷔곡이자 작곡가 방시혁이 쓴 '엉덩이'를 리메이크한 곡이다. 일렉트로닉 댄스 뮤직을 기반으로 한 사운드에 김수찬의 흥을 유발하는 찰진 트로트를 가미해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댄스 트로트 곡이 탄생했다.

'엉덩이' 외에도 코미디 같은 가사로 방송계에 사랑받고 있는 '소개팅 눈물팅', 중독성 짙은 가사와 리듬으로 역주행 중인 '사랑의 해결사' 등이 수록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