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상직 딸, 이스타항공 상무직 사임…홀딩스 대표직 유지

머니투데이
  • 이소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3 19:5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이스타항공이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24일부터 국내 항공사 중 처음으로 국제선에 이어 국내선 운항도 중단하기로 결정한 가운데 23일 오후 서울 강서구 김포공항 국내선청사 계류장에 이스타항공 여객기가 멈춰서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이스타항공이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24일부터 국내 항공사 중 처음으로 국제선에 이어 국내선 운항도 중단하기로 결정한 가운데 23일 오후 서울 강서구 김포공항 국내선청사 계류장에 이스타항공 여객기가 멈춰서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이스타항공 창업주 이상직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딸 이수지 이스타홀딩스 대표(31)가 이스타항공 브랜드마케팅본부장(상무) 직에서 사임했다.

3일 이스타항공에 따르면 이 상무는 최근 "경영악화에 대한 책임을 지겠다"고 사임의사를 밝혔고 이날 사직처리 됐다. 이 상무는 2018년부터 이스타항공 브랜드마케팅본부장을 맡아왔다. 다만 이 상무는 이스타홀딩스 대표직은 유지하기로 했다.

이스타항공은 제주항공과의 인수합병이 좌초위기에 처한 상황에서 이 의원의 자녀들이 불법적인 방식으로 주식을 취득했다는 의혹을 받았다. 이 상무는 현재 이스타홀딩스 지분 33.3%를 보유하고 있다. 나머지 지분 66.7%는 이 의원의 아들 이원준(21)씨의 몫이다.

이 의원은 지난달 29일 이 의원은 자신의 자녀들이 소유한 이스타항공 지분 38.6%를 모두 헌납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에 대해 이스타항공 조종사 노조는 "책임을 회피하는 행위"라며 이 의원과 이 대표를 업무상 횡령, 배임 등 혐의로 검찰에 고발한다는 방침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