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N컷] '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윤현민·서지훈, 아슬아슬 삼자대면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5 10:4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KBS 2TV '그놈이 그놈이다' © 뉴스1
KBS 2TV '그놈이 그놈이다'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그놈이 그놈이다' 황정음 윤현민 서지훈 사이에 팽팽한 긴장감이 감도는 모습이 포착됐다.

6일 오후 9시30분 처음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극본 이은영/ 연출 최윤석 이호) 측은 5일 위기의 순간을 맞이한 서현주(황정음 분) 황지우(윤현민 분) 박도겸(서지훈 분)의 모습을 담은 스틸컷을 공개했다.

극 중 비혼주의를 선언한 서현주는 웹툰 기획팀장으로 할 말은 다 하는 사이다 같은 성격에 똑 부러지는 일 처리로 후배들의 존경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인물이다. 하지만 뜻하지 않은 오해와 사건에 휘말리게 되면서 큰 위기를 만나게 된다.

그런가 하면 그녀 곁을 맴도는 선우제약 대표이사인 황지우와 어렸을 때부터 친남매처럼 함께 자라온 박도겸이 불꽃 튀는 신경전을 펼친다고 해 관심이 모아진다.

이런 가운데 세 사람의 긴장감이 감도는 스틸컷이 눈길을 끈다. 먼저 눈시울이 붉어진 채 억울한 감정을 억누르고 있는 서현주가 안쓰러움을 자아낸다. 그녀의 손에 든 캐리어의 무게 만큼이나 무거운 표정이 심상치 않은 상황임을 짐작하게 만들고 있다. 또한 엘리베이터에서 서현주와 마주한 황지우의 눈빛에서 애처로움이 묻어나 처절함까지 느껴진다. 이날 두 사람은 함께 탑승한 엘리베이터에서 벌어진 초비상 사태로 관계에 변화를 맞는다고 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그런가 하면 다급함을 숨기지 못하는 박도겸이의 표정이 급박한 분위기를 더하고 있다. 서현주의 일이라면 언제든지 달려가는 그의 발걸음이 과연 그녀에게 닿을 수 있을지, 한 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세 사람의 예측불허 스토리가 기대를 높인다.

한편 '그놈이 그놈이다'는 세 번에 걸친 전생의 '그놈' 때문에 비혼 주의자가 된 철벽녀가 두 남자의 대시를 받으면서 벌어지는 비혼 사수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안방극장에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