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LG화학·삼성SDI, 테슬라 13% '폭등'에 나란히 신고가

머니투데이
  • 강민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7 09:3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TIR sponsor

미국 전기차업체 테슬라가 급등하자 국내 대표 2차전지주인 LG화학 (741,000원 상승17000 -2.2%)삼성SDI (475,500원 상승3000 0.6%)가 나란히 신고가를 경신했다.

7일 오전 9시 23분 현재 LG화학 (741,000원 상승17000 -2.2%)은 전 거래일 대비 1만7000원(3.34%) 오른 52만6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중 LG화학 (741,000원 상승17000 -2.2%)은 53만1000원까지 오르며 52주 최고가를 경신했다.

같은 시간 삼성SDI (475,500원 상승3000 0.6%)도 1만3000원(3.35%) 오른 40만1000원을 기록 중이다. 삼성SDI도 40만3500원까지 치솟으며 52주 신고가를 기록했다.

이는 전날 미국 뉴욕증시에서 테슬라 폭등한 데 따른 영향으로 풀이된다. 6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테슬라는 전장대비 13.48% 급등한 1371.5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최근 급등세 덕에 테슬라 시총은 올해 들어서만 약 1700억달러(약 203조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지난달 29일 1000달러를 돌파한 이후 급등세가 연일 이어지고 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최근 5일간 테슬라의 하루 평균 시총 증가액은 140억달러(약 16조7000억원)였다. 이는 매일 피아트 크라이슬러 시총만큼이 증가한 셈이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