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포스코ICT, 중소기업에 무료로 기술 나눠준다…"코로나 위기 지원"

머니투데이
  • 이진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7 09:4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기술 경쟁력 강화 지원…예산·시간 절감 기대

중소기업에 이전하는 '에너지 저장 시스템 전력제어' 특허 관련 설비를 포스코ICT 직원이 테스트중이다/사진=포스코ICT
중소기업에 이전하는 '에너지 저장 시스템 전력제어' 특허 관련 설비를 포스코ICT 직원이 테스트중이다/사진=포스코ICT
포스코ICT는 기술특허를 중소기업에 무상 이전한다고 7일 밝혔다. 신종코로나 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는 업체들을 지원하는 차원이다.

이전 기술특허에는 대용량 배터리 충방전 제어장치, 배가스 유해물질 건식 제거장치, 휴대용 단말 보안관리 등 에너지 및 환경, IT분야의 솔루션 개발에 활용될 수 있는 38건의 기반 기술이 포함됐다.

이전 방식은 특허에 대한 권리 소멸시까지 특허권을 소유할 수 있는 무상양도와 계약일로부터 일정기간 동안 해당기술을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는 전용 실시권 등 2가지 형태로 이뤄진다.

포스코ICT는 지난 3월부터 한국ESS산업진흥회, 한국환경산업협의회, 한국발명진흥회 등 전문기관과 함께 기술 분야별로 특허 이전을 희망하는 기업으로부터 공모를 받아 36개 기업에게 특허를 이전하기로 하고, 최근 이전 협약까지 마친 상태다.

특허를 무상 이전받은 중소기업들은 신사업 추진에 필요한 기술 확보에 소요되는 예산과 시간을 줄이게 됐다. 에너지저장시스템(ESS) 전문기업인 비에이에너지는 현재 개발중인 ESS 안전관리솔루션에 이전 기술을 적용해 사업화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인다. 또 모바일 게임기 제작사인 제이콥스튜디오는 단말기 보안기술을 활용해 개인화된 게임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포스코ICT 관계자는 “사용하지 않는 기술특허를 중소기업에게 무상 이전함으로써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의 위기극복을 지원해 포스코 그룹의 경영이념인 기업시민을 실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