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N컷] '악의 꽃' 이준기 첫스틸 공개, 눈빛부터 '극과극' 온도차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7 09:4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이준기/tvN '악의 꽃'제공© 뉴스1
이준기/tvN '악의 꽃'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악의 꽃' 이준기의 극과 극의 온냉(溫冷) 매력이 엿보이는 스틸이 공개됐다.

오는 29일 방송을 앞둔 tvN 새 수목드라마 '악의 꽃'(극본 유정희/연출 김철규)은 사랑마저 연기한 남자 백희성(이준기 분)과 그의 실체를 의심하기 시작한 아내 차지원(문채원 분), 외면하고 싶은 진실 앞에 마주 선 두 사람의 고밀도 감성 추적극이다.

이준기는 극 중 평범한 삶을 살고 있는 금속공예가 백희성으로 분한다. 공방을 운영하며 살아가는 백희성은 형사인 아내 차지원을 위해 살림과 육아에 능숙해진 가정적인 남편이자 딸 백은하(정서연 분)에겐 더없이 다정다감한 아빠이다.

그러나 그는 이 평범한 삶을 유지하기 위해 남다른 노력을 쏟아온 비밀을 숨기고 있다. 함께해온 오랜 시간동안 자신의 과거와 진짜 신분을 숨기고 사랑이라는 감정까지 연기해온 것.

이에 아내와 딸 앞에서 따뜻한 미소를 보이면서도 돌아서면 차가운 무표정을 한 양극단의 모습을 예고, 그 온도차를 완벽하게 그려낼 이준기의 변신이 궁금해진다. 특히 문채원(차지원 역)과의 부부 연기를 통해 보여줄 애틋한 멜로와 부성애, 서늘한 눈빛 변화에서 나오는 서스펜스까지 인물의 다면성을 입체적으로 표현해낼 예정이다.

그뿐만 아니라 어느 날 발생한 살인사건의 용의자로 의심 받게 되면서 더욱 예측불가의 전개가 시작된다. 그 치밀한 미스터리의 중심에 선 백희성이라는 인물을 통해 극을 균형감 있게 이끌어갈 이준기의 열연에 한층 기대감이 치솟고 있다.

'악의 꽃' 제작진은 "카메라 밖 이준기는 열정과 에너지가 넘치지만 카메라 속에선 이준기라는 이름을 지우고 철저히 백희성이라는 인물이 되어 몰입하고 있다. 멜로, 서스펜스, 액션 등 그야말로 이준기의 종합 선물 세트같은 연기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며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열심히 촬영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