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자안, 마스크 사업 본격화 "패션 브랜드와 연계 추진"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7 11:0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TIR sponsor

자안 (372원 상승3 0.8%)은 오는 8일 열릴 임시주주총회에서 마스크 제조와 유통, 바이오의약품 관련 사업 등을 사업목적에 추가해 사업을 다각화할 계획이라고 7일 밝혔다.

마스크 사업은 황사용 마스크와 의료용 마스크, 항균 마스크 등 다양한 형태의 마스크를 제조해 공급할 예정이다. 바이오 의약품 관련 사업은 기능성 마스크 제조를 포함해 관련 사업을 확장하기 위한 형태로 진행한다.

신규 사업들은 자안주식회사의 관계사 '자안그룹'이 보유한 물류 사업과 시너지를 낼 수 있을 전망이다. 자안그룹은 글로벌 명품 판매 플랫폼 셀렉온을 통해 해외 유명 브랜드 제품을 아시아 시장에 유통하는 과정에서 물류사업과 관련한 노하우를 축적해왔다.

자안그룹 관계자는 “자안그룹은 이미 제조와 유통 분야에서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네트워크를 갖추고 있어 마스크 사업과 시너지가 클 것으로 기대한다”며 “물류 이외에도 패션사업과 연계해 사업을 진행하기 위해 자안그룹이 확보한 브랜드 가운데 마스크 사업에 적용이 가능한 브랜드가 있는지 검토 중” 이라고 말했다.

이어 “자안그룹의 브랜드 매니지먼트 역량을 활용해 신규 헬스케어 브랜드를 런칭하는 등 관련 사업의 확장 방안도 고려 중”이라고 덧붙였다.

자안은 특수도료 제조와 유통을 주요 사업으로 영위했으며 올해 3월 자안그룹 관계사로 편입되면서 장기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신사업을 적극적으로 검토해왔다. 자안그룹은 이번 신규 사업 외에도 자안 주식회사를 통해 셀렉온의 물류 역량을 뒷받침할 '풀필먼트' 사업 등 기존 사업과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신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