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불청' 새 친구 윤기원, 코미디언·탤런트→가수까지…고독한 구본승(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8 00:2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SBS '불타는 청춘' © 뉴스1
SBS '불타는 청춘'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불타는 청춘' 윤기원의 다양한 모습이 공개됐고, 구본승은 따로 떨어져 고독을 즐겼다.

7일 오후 10시 20분에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이하 '불청')은 '여름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반가운 얼굴 김선경, 브루노와 경남 창원 여행을 이어갔다. 윤기원이 새 친구로 합류했다.

숙소 앞바다에서 물놀이에 나선 청춘들은 웃음이 끊이지 않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발군의 수영실력을 뽐내는 브루노를 따라잡기 위해 나선 김광규, 윤기원의 모습이 폭소를 자아냈다. 더불어 신효범에 의해 강제로 입수한 김선경 역시 허우적거리며 몸개그를 발산해 유쾌함을 더했다. 이어 청춘들은 팀을 나눠 수중 달리기를 하며 다양한 게임을 즐겼다.

최성국, 박선영, 김선경, 브루노가 저녁 식사를 위해 함께 장보기에 나섰다. 그 시각, 김광규, 최민용, 강경헌, 안혜경, 윤기원은 전망대로 가 집라인에 도전했다. 고소공포증에 내내 무서워하던 강경헌은 윤기원에게 의지해 함께 집라인을 타고 내려와 눈길을 끌었다. 그뿐만 아니라 에지워크까지 체험하며 다섯 사람은 알찬 시간을 보냈다.

한식당 운영 경험을 살려 저녁을 준비하던 브루노는 아일랜드 출신 여자친구를 사귀었던 김도균에게 남녀 관계에서 문화 차이가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해 질문하며 둘만의 이야기를 나눴다.

요리 준비가 끝날 때 즈음 내리는 비에 청춘들은 집안으로 대피했다. 그 시각, 홀로 섬에 남아 배낚시를 통해 다양한 고기를 낚고, 캠핑을 즐기던 구본승이 거세지는 빗줄기에 위기를 맞았다. 구본승은 이내 홀로 라면을 끓여먹으며 고독을 즐겼다.

다른 청춘들은 직접 만든 아귀찜과 조개탕 등으로 근사한 저녁 만찬을 함께했다. 식사 후, 윤기원의 이야기가 펼쳐졌다. 윤기원은 개그맨 출신이라고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는 것에 대해 대학 가요제를 준비하다가 대학 개그제에 지원하게 됐음을 밝혔다. 91년도 대학개그제 출신 동기 유재석, 김용만, 김국진, 남희석, 박수홍처럼 개그맨 생활을 이어가다 이내 원래의 꿈인 배우를 위해 다시 탤런트 공채 시험에 도전했던 것.

이어 윤기원은 가짜 중국어 개인기와 홍콩 배우 특유의 표정 모사로 폭소를 안겼다. 더불어 윤기원은 김도균의 기타 반주와 함께 자신의 1집 타이틀곡 '돌겠어' 무대로 흥을 돋우었다. 개그, 연기에 이어 노래 실력까지 다양한 매력을 뽐내며 재미를 더했다.

안혜경은 홀로 있는 구본승과 영상통화를 하며 '불청' 식구들과 보고 싶은 마음을 마음껏 드러냈다. 뒤이어 신효범이 김도균의 기타 반주로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 라이브를 즉석으로 선보이며 감탄을 자아냈다. 모여든 청춘들은 신효범의 노래를 들으며 저마다의 추억을 떠올리며 감성에 젖었다. 바통을 이어받은 윤기원이 옛사랑을 부르다 울컥한 마음에 노래를 멈췄고, 그의 사연에 궁금증이 높아졌다.

한편 SBS '불타는 청춘'은 중견 스타들이 서로 자연스럽게 알아가며 진정한 친구가 되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