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함소원 시모' 마마, 남사친 생겼다…청계동 총회장 누구?

머니투데이
  • 구단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921
  • 2020.07.08 07:1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
/사진=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
'아내의 맛'에서 탤런트 함소원의 시어머니 '중국 마마'에게 남자사람친구가 생겼다.

지난 7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과 진화 부부가 집에 이웃 주민을 초대해 반상회를 개최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마마는 청계동 총 회장의 등장에 남다른 관심을 보였다. 자신의 남편과 외모가 닮았다는 이유 때문이었다.

마마는 "보자마자 친구하고 싶었다"며 "남편 젊었을 때와 닮았다"고 말했다.

이어 청계동 회장에게 "오빠"라고 한국어로 외친 후 '남사친'으로 골랐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MC 박명수와 이휘재 등 출연진도 "우정엔 국경이 없다"며 웃어 보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