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지상파가 만든 웨이브, 종편 콘텐츠로 투자 확대

머니투데이
  • 오상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8 08:3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상파가 만든 웨이브, 종편 콘텐츠로 투자 확대
온라인 동영상서비스(OTT) 웨이브가 지상파 외에 종합편성채널로 투자를 확대해 오리지널 콘텐츠를 대거 선보인다.

웨이브는 8일 레드벨벳 아이린, 슬기가 출연하는 예능 프로그램 '레벨업 아슬한 프로젝트'를 공개한다고 밝혔다. 다음달 초에는 김재환, 정세운, 이진혁, 김우석이 출연하는 '소년멘탈캠프'를 선보인다.

'레벨업 아슬한 프로젝트'는 2018년부터 방영된 '레벨업 프로젝트'의 스핀오프(파생작품) 버전으로 매주 수요일 오전 11시, 2회씩 공개한다. 회당 30분, 12회 분량이다.

오는 9월 채널A에서 방송하는 웨이브의 첫 종편 투자작품 '거짓말의 거짓말' 티저영상도 이날 공개했다. 이유리·연정훈·이일화 주연의 이 콘텐츠는 입양된 친딸의 새엄마가 되기 위해 거짓 사랑을 시작하는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 서스펜스 멜로 드라마다.

웨이브는 이외에 8인의 영화감독이 연출한 'SF8', KBS '좀비탐정', SBS '호텔 엘리스', MBN '나의 위험한 아내', TV조선 '오하라 복수소(가제)' 등의 드라마를 웨이브에서 온라인으로 독점 공개한다. 그간 지상파 드라마 위주 오리지널 작품을 선보여 온 웨이브가 아이돌 리얼리티 예능, 영화·드라마 크로스오버 콘텐츠, 종편 드라마, 콘서트 등으로 투자 영역을 확대한 셈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