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백군기 용인시장 “뉴노멀 시대 대응 방안 제안해 달라”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8 11:4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페이스북서 시민에 당부…코로나19 따른 ‘디지털·언택트’ 대비

백군기 용인시장이 페이스북 등 온라인으로 코로나19 관련 시민과의 대화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뉴스1 DB) © News1
백군기 용인시장이 페이스북 등 온라인으로 코로나19 관련 시민과의 대화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뉴스1 DB) © News1
(용인=뉴스1) 김평석 기자 = 백군기 경기 용인시장이 장기간 이어지는 코로나19 위기와 관련해 뉴노멀 시대에 적적히 대응할 수 있는 방안을 제안해 달라고 시민들에게 당부했다.

백 시장은 지난 7일 코로나19에 대응과 관련해 페이스북 메시지를 통해 “시는 포스트 코로나·뉴노멀 시대에 맞춰 적극적이고 선제적인 대응을 하고 있다”며 “시민들의 아이디어도 적극 수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백 시장은 코로나19가 불러온 디지털·언택트(비접촉)가 사회의 새로운 기준으로 자리 잡게 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그는 “소비위축이나 일자리 부족 등은 감염병 대응과 함께 가장 중요한 정책과제로 부상했다”고 강조했다.

감염병 자체도 문제지만 그 여파로 경제활동이 어려워져 소비가 위축되고 기업들의 투자가 감소하면서 일자리가 줄어들어 시민들의 삶이 팍팍해질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

용인시는 시민들이 직면한 이 같은 현실을 반영해 지난 6월 방역수칙을 지키면서 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해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당시 179명의 시민이 새로운 일자리를 찾았는데, IT나 반도체 제조를 포함한 양질의 일자리가 다수 나와 참가자들의 만족도도 높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또 시는 디지털 언택트 추세에 맞춰 전국 지자체 최초로 웨어러블 밴드를 활용한 어르신 원격 돌봄 시스템도 도입했다.

사물인터넷(IoT)이나 인공지능(AI) 등 최첨단기술을 이용해 치매환자나 홀로어르신을 방문하지 않고 관리하는 시스템이어서 감염 위험이 없는 것이 특징이다.

시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시민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뉴노멀 시대 지방행정을 선도한다는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공직자의 아이디어 뿐 아니라 시민들의 아이디어도 모을 필요가 있다는 게 백 시장의 판단이다.

앞서 백 시장은 지난달 30일 가진 민선7기 2주년 기념 언론 브리핑에서도 감염병에 대응하면서 반도체 허브 조성과 일자리 창출, 그린도시 조성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