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호주산 오렌지 관세 0%, 이마트 "2kg 7980원 판매"

머니투데이
  • 정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12 06: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014년 한-호주 FTA 체결, 50%였던 오렌지 관세 단계적 축소 올해 첫 0%로

호주산 오렌지 관세 0%, 이마트 "2kg 7980원 판매"
이마트 (130,500원 상승8000 6.5%)는 오는 16일부터 호주산 네이블 오렌지를 2kg 한봉에 7980원에 판매한다고 12일 밝혔다.

2014년 호주와 FTA(자유무역협정) 체결 이후 기존 50%였던 오렌지 관세가 단계적으로 축소돼 올해 처음 0%가 된다.

오렌지의 경우 국내 귤 농가를 보호하기 위해 10월부터 50% 관세를 부과한다. 관세부과 기간은 미국산은 2월, 호주산은 3월까지며, 그 외 기간에는 관세가 0%다.

관세 축소로 이마트의 호주산 오렌지 판매 가격도 매년 낮아져 2017년 2kg 한봉지에 9800원이었던 것이 2020년에는 7980원까지 저렴해졌다. 2.7kg에 1만 800원인 미국산 오렌지 가격을 2kg으로 환산했을 시 8000원으로 미국산과 비슷한 수준이다.

이에 이마트는 올해 호주산 오렌지 물량을 작년보다 5배 늘린 360톤을 매입해 판매한다. 8월에는 블러드 오렌지, 카라카라 오렌지 등 호주산 오렌지 품종도 다양화할 예정이다.

블러드 오렌지는 겉은 일반 오렌지와 비슷하나 항산화 효과가 있는 안토시아닌 물질 때문에 속이 빨간 것이 특징으로, 향이 강하고 일반 오렌지에 비해 비타민C 함량이 높다.

카라카라 오렌지는 과육이 자몽같이 핑크 빛이 나는 오렌지로 신맛이 적어 달콤한 맛을 더 강하게 느낄 수 있다.

이마트 우민성 과일 바이어는 “관세 철폐에 따른 산지 다변화로 이제 여름철에도 달콤한 네이블 오렌지를 저렴하게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면서 "50% 관세가 붙는 10월부터도 신규 산지 발굴을 통해 네이블 오렌지를 지속적으로 저렴하게 공급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