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불후' 민우혁, 웅장한 무대…요요미 꺾고 2연승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11 19:1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KBS 2TV '불후의 명곡'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뮤지컬 배우 민우혁이 2연승에 성공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에는 상반기 우승자 12팀이 출연, 왕중왕전 대결을 펼쳤다.

이날 가수 조명섭은 현미의 '떠날 때는 말없이'를 고전적인 분위기로 소화하며 향수를 불러일으켰다. 뮤지컬 배우 민우혁은 '라젠카, 세이브 어스'를 선곡해 웅장하고 드라마틱한 무대를 선보였다. 최정원은 "'레미제라블'의 한 장면 같았다"고 극찬했다. 판정단은 민우혁의 손을 들어줬다.

민우혁의 대항마로 가수 요요미가 나섰다. 요요미는 나훈아의 '잡초'에 댄스와 랩, 요들송 등 다양한 요소를 가미해 팔색조 매력을 보여줬다. MC 정재형은 "요요미와 함께 세계 일주를 한 기분"이라고 감상을 남겼다. 요요미는 "원래 마이클 잭슨의 문워크를 준비했는데 구두 때문에 못했다"고 아쉬워했다.

판정단의 선택은 민우혁이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