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무리뉴 길들이기 끝?' SON, 케인과 아스날전 투톱 선발 전망 [英매체]

스타뉴스
  • 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12 17:2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영국 토크스포츠가 손흥민의 아스날전 선발 출전을 점쳤다. /사진=토크스포츠 홈페이지
영국 토크스포츠가 손흥민의 아스날전 선발 출전을 점쳤다. /사진=토크스포츠 홈페이지
본머스전에서 돌파를 시도하고 있는 손흥민(오른쪽). /AFPBBNews=뉴스1
본머스전에서 돌파를 시도하고 있는 손흥민(오른쪽). /AFPBBNews=뉴스1
영국 현지 언론이 손흥민(28·토트넘)의 선발 출전을 점쳤다.

영국 토크스포츠는 12일(한국시간) 토트넘과 아스날의 프리뷰 기사를 게재하면서 토트넘의 예상 베스트11을 공개했다.

토트넘은 오는 13일 오전 0시 30분(한국시간)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아스널을 상대로 2019~20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35라운드 홈 경기를 치른다.

매체는 손흥민이 해리 케인과 함께 최전방 투 스트라이커로 나설 거라 전망했다. 손흥민은 지난 10일 열린 본머스전에서는 선발 명단에서 제외된 이후 후반 시작하자마자 교체로 출장한 바 있다. 당시 토트넘은 유효 슈팅을 단 한 개도 기록하지 못한 채 결국 0-0으로 비겼다.

당시 손흥민의 선발 제외를 놓고 많은 이야기가 나왔다. 요리스와 충돌로 부각된 손흥민의 수비 가담 능력이 거론되기도 했다. 무리뉴의 길들이기가 시작될 거라는 전망도 있었다. 반면 아스날전을 앞둔 체력 안배라는 이야기도 있었다.

토크 스포츠는 은돔벨레와 로 셀소, 윙크스가 미드필더로 나서며, 데이비스, 베르통헨, 알더베이럴트, 산체스, 오리에가 수비진을 구축할 거라 전망했다. 선발 골키퍼는 요리스였다.

토트넘은 올 시즌 34경기를 치른 현재, 13승 10무 11패(승점 49점)로 리그 10위에 자리하고 있다. 리그 재개 후 2승2무1패를 거두고 있으며, 최근 3경기에서는 2골밖에 넣지 못했다.

챔피언스리그 티켓이 주어지는 4위 레스터 시티(승점 59점)와 승점 차는 10점으로 벌어져 있는 상황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