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대한뉴팜, 지방흡수억제제 '제로비' 마케팅 본격 돌입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13 08:4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대한뉴팜, 지방흡수억제제 '제로비' 마케팅 본격 돌입
대한뉴팜 (12,500원 상승150 -1.2%)이 7월부터 올리스타트(orlistat) 성분의 지방 흡수 억제제 '제로비'의 본격적인 마케팅에 돌입한다고 13일 밝혔다.

대한뉴팜은 그동안 페스틴, 펜틴을 비롯한 향정의약품, 탄수화물 흡수 억제제 카보글루엑스, 포만감 유도제 마메이드정, 그 밖의 열생성 촉진제 등의 전통적인 제품으로 비만 치료제 시장에서 입지를 다져오다 제로비 론칭으로 비만치료제의 라인업을 강화했다.

또한 향정의약품의 오남용 방지에 따른 시장 변화를 선도하기 위해 브로멜라닌 주성분의 파인에스정, 글루타치온 주성분의 루치온정 등 비만 보조 치료제를 개발해 새로운 프로토콜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다. 새로운 비만 신약들이 약효, 부작용, 부담스러운 가격 등의 이유로 시장에서 부진한 가운데 전통적인 약물에 보조제들을 조합해 비만 시장을 재편하겠다는 전략이다.

대한뉴팜은 시장 재편 전략의 일환으로 8~9월 향정의약품 처방량을 효과적으로 줄이고, 장기적으로 요요 현상이 적은 프로토콜에 대해 고민하는 의사들을 대상으로 수도권에서 3차례 '비만아카데미 심포지움'을 개최할 계획이다.

양동훈 비만아카데미 원장은 “2~3년 전부터 비만 치료제 시장의 급격한 변화가 시작됐는데 대한뉴팜이 새로운 패러다임을 찾아가기 위해 선도적인 마케팅을 전개하고 있다"며 "여기에 학술적인 의미를 전달하기 위해 심포지움을 개최한다”고 말했다.

대한뉴팜 관계자는 "비만 시장 환경 변화에 선도적으로 대응해 시장을 주도하고 향후 소분자(small molecule), 생물의약품(biologics)에 기반한 비만, 비만 당뇨, 당뇨 등의 신약 개발에 도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유비스트 데이터(UBIST data)에 따르면 2020년 상반기 국내 비만 경구 치료제 전체 시장은 약 720억원 규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