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맨시티 FFP 승소…UEFA 챔피언스리그 계속 출전한다

머니투데이
  • 이동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13 18:0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AFP(뉴스1)
/사진=AFP(뉴스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의 '강호' 맨체스터 시티 FC가 다음 시즌에도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 나선다.

스포츠중재재판소는 13일 오후(한국시간) "UEFA 주관 대회 출전 금지 징계는 적절하지 않다"고 밝혔다.

앞서 UEFA는 맨시티가 재정적페어플레이(FFP) 룰을 위반했다며 2시즌 동안 UEFA 주관 클럽 대항전에 나설수 없다고 발표했다. 이에 맨시티는 CAS에 즉각 항소했다.

CAS는 기존 맨시티에 부과된 벌금도 완화했다. 기존 3000만유로(약 408억원)에서 1000만유로(약 136억원)으로 벌금이 완화했다.

맨시티의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항소 결과 발표에 앞서 "나는 우리 구단이 무슨 일을 했는지 잘 알고 있다"며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고 말해 승소를 자신해왔다.

맨시티는 현재 EPL 리그 2위에 올라있다. 잔여 경기와 상관없이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을 확보한 상태다.

FFP 규정은 구단이 벌어들인 수입 이상의 과도한 돈을 선수 영입에 지출하지 못하도록 하는 규정이다. 맨시티는 2012년부터 2016년까지 후원 수익 부풀리기를 시도한 정황이 적발됐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