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고 박원순 시장 고향 창녕에 잠들다…부모 곁에 안장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13 19:5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고인 유언 따라 부모 산소 곁에 영면…봉분 없이 표지석만 시장 영정 생가에 들어서자 주민·지지자들 오열

고 박원순 서울시장 장례가 엄수된 13일 오후 경남 창녕군 박 시장 생가에서 영정사진이 장지로 이동하고 있다. 2020.7.13/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고 박원순 서울시장 장례가 엄수된 13일 오후 경남 창녕군 박 시장 생가에서 영정사진이 장지로 이동하고 있다. 2020.7.13/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경남=뉴스1) 김명규 기자 = 고 박원순 서울시장이 13일 오후 고향 선산에 안장돼 영면에 들었다.

서울 추모공원에서 화장된 고인의 유해는 이날 오후 5시30분쯤 그의 고향이자 선영이 있는 경남 창녕군 장마면 장가리 동장가마을에 도착했다. 박 시장은 이 마을에 있는 생가에서 중학생 졸업 무렵인 1970년까지 살았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날 마을에는 주민과 지지자 등 400여 명이 생가 주변에 모여 박 시장의 마지막 길을 애도 했다. 박종훈 경남도교육감, 허성무 창원시장, 김정호 김해을 국회의원 등 지역 정가 인사들도 생가를 찾아 고인의 마지막 길을 배웅했다.

박 시장의 유해가 생가 앞에 도착하고 유족이 영정사진을 안고 생가에 들어서자 주변에 모여있던 지지자들은 오열하며 안타까워 했다.

유족들은 생가에 영정을 모신 후 간단한 제를 올린 뒤 곧바로 장지로 향했다.

고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장례가 엄수된 13일 오후 경남 창녕군 박원순 시장 고향마을 생가에서 고 박원순 서울시장 영정사진을 든 유족이 장지로 향하고 있다. 2020.7.13/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고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장례가 엄수된 13일 오후 경남 창녕군 박원순 시장 고향마을 생가에서 고 박원순 서울시장 영정사진을 든 유족이 장지로 향하고 있다. 2020.7.13/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박 시장의 장지는 선영이 있는 마을 뒷산에 위치해 있으며 마을에서 약 500m 가량 떨어져 있다. 박 시장의 유해는 운구차에 실려 천천히 이동했으며 그 뒤로 유족들이 걸어서 뒤따랐다.

박 시장 유해는 이날 "화장해서 부모님 산소에 뿌려 달라"는 그의 유언에 따라 부모 합장묘 인근에 묻혔으며 봉분 없이 표지석만 설치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유해가 안치되는 모습은 유족의 뜻에 따라 언론에 공개되지 않았다.

한편 동장가마을 주민들은 박 시장의 유해가 오기 전 생가에서 선영까지 가는 길을 정비하며 고인을 맞을 준비를 했다. 창녕군도 이날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발열체크를 하며 코로나19 확산에 대비했다.

고 박원순 서울시장 장례가 엄수된 13일 오후 경남 창녕군 박 시장 생가에서 영정사진이 장지로 이동하고 있다. 2020.7.13/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고 박원순 서울시장 장례가 엄수된 13일 오후 경남 창녕군 박 시장 생가에서 영정사진이 장지로 이동하고 있다. 2020.7.13/뉴스1 © News1 여주연 기자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