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유재석 닮은꼴' 최유나 변호사 "불륜남녀, 공통된 인상은…"

머니투데이
  • 정회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1,301
  • 2020.07.16 13:2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유재석 닮은꼴' 최유나 변호사 "불륜남녀, 공통된 인상은…"
/사진=tvN '유퀴즈'
/사진=tvN '유퀴즈'

최유나 이혼 전문 변호사가 부부클리닉 드라마 '사랑과 전쟁'에 버금갈 실제 불륜 사례들을 소개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더 블럭'에는 최유나 변호사가 출연했다. 최 변호사는 이혼 사건만 1600건에서 1700건을 담당한 걸로 알려졌다. 또한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인스타그램에 웹툰 '메리지 레드(marriage red)'를 올리며 많은 이들의 공감을 사고 있다.

최유나 변호사는 '이혼 사건을 담당하며 후회했던 적은 없느냐'는 질문에 "변호사 1, 2년 차에는 그랬다"면서 "사람들이 모를 뿐이지 외도로 고통받는 사람들이 많다. 이걸 사람들이 알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 변호사는 불륜 사례를 소개하며 "어떤 남편이 아내 화장대 안에서 임대차계약서를 발견했다. 블랙박스를 확인해봤더니 같은 아파트 옆동에 내연남을 두고 두 집 살림을 한 경우가 있다"고 밝혔다.

또 다른 사례도 소개했다.

그는 "어떤 분이 옆집이랑 왕래를 하면서 가깝게 지냈다. 옆집도 강아지를 키우고 의뢰인의 집도 강아지를 키워서 왕래를 하다가 어느 날 옆집에 갔는데 남편이 옆집 비밀번호를 내 집 마냥 눌렀다"며 "'왜 이러지, 기분 탓인가. 알 수도 있지' 하고 들어갔는데 강아지들이 갑자기 막 주인한테 대하듯이 누웠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내연녀때문에) 한 가정이 깨지고 이혼 후 같이 사시다가 그 동생분하고도 외도를 한 거다, 그 집 안에서"라며 "그래서 동생분 가정까지 깨진 경우도 있다"고 밝혔다.

이를 듣고 조세호는 불륜남녀들의 공통된 인상이 있느냐고 물었다. 최유나 변호사는 "잘못에 대한 감각이 없다. 드라마 '부부의 세계'를 보면 '사빠죄아(사랑에 빠진 게 죄는 아니잖아)'라고 한다. 저는 그 대사 들었을 때 정말 잘 썼다고 생각했다"라며 답했다.

이어 "실제로 진짜로 저한테 그런 얘기들을 많이 한다"며 "교통사고처럼 일어난 것인데 내가 컨트롤 할 수 있는 일이 아니고 이런 일이 벌어졌는데 나보고 어쩌라는 거냐. 사랑이 죄는 아니지 않느냐고 하는 경우가 있다"고 전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최 변호사는 "저는 의뢰인 분들이 외도 당사자인 경우도 있고 피해자인 경우도 있다. '부부의 세계' 이태오 쪽을 대리해야 할 때도 있다"며 "그때 딜레마에 빠진다. 의사들이 범죄자들의 생명도 구해줘야 하는 것처럼 저의 가치관만으로 사건 당사자들을 평가해서는 안 된다. 이는 변호사 윤리에 어긋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최 변호사는 "그 잘못 안에서 조금이라도 선처를 받을 만한 사유가 있으면 변호해드리는 것이다"라며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