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로나19로 지친 근로자, '근로복지넷' 무료 상담 받으세요"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19 12: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근로복지공단 근로자지원프로그램(EAP) 개요./사진제공=근로복지공단
근로복지공단 근로자지원프로그램(EAP) 개요./사진제공=근로복지공단
근로복지공단은 코로나19(COVID-19) 장기화로 지친 근로자의 마음을 중점적으로 치유하기 위해 오는 20일부터 ‘잘 가 코로나, 안녕 내 마음!’이라는 주제로 근로자지원프로그램(EAP)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9일 밝혔다.

공단은 2009년부터 상시 300인 미만 근로자에게 15개 분야의 EAP 상담서비스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코로나블루(우울, 불안 등), 가족갈등, 외로움, 고립감, 고용불안정을 치유하기 위해 별도의 상담코너를 마련했다.

근로자가 코로나19로 인한 내 마음의 상태를 스스로 확인 할 수 있도록 전문가가 구성한 설문에 대한 자가진단 후, 근로자의 선택에 따라 상담분야를 정해 최대 7회까지 심리상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자가진단은 근로복지넷(www.workdream.net)에서 별도 회원가입 절차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상담지원은 상시 300인 미만 사업장 소속 근로자에 한해 회원 가입 후 이용할 수 있다.

강순희 공단 이사장은 "코로나19가 근로자에게 미치는 영향을 면밀히 분석, 중점 지원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근로자들이 쉽게 상담을 받아 고민을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