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호날두, 남자 바비 인형처럼 아름다워" 경쟁팀 주장도 감탄

스타뉴스
  • 이원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26 17:1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사진=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인스타그램 캡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사진=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인스타그램 캡처
이탈리아 아탈란타의 공격수 알레한드로 고메스(32)가 '슈퍼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유벤투스)의 외모에 감탄했다.

26일(한국시간) 이탈리아 칼치오메르카토에 따르면 고메스는 "호날두의 외모는 믿을 수 없을 정도이다. 마치 남자 바비 인형처럼 생겼다. 정말 아름답다"고 치켜세웠다.

아탈란타는 유벤투스와 우승 경쟁을 하는 팀이다. 게다가 고메스는 아탈란타의 주장이다. 이런 상황에서도 호날두의 외모를 칭찬한 것이다.

호날두는 미남스타 중 한 명으로 꼽힌다. 지난 3월 영국 더선에 따르면 '가장 섹시한 축구스타는 누구인가'라는 설문조사에서 호날두는 8위에 이름을 올렸다. 당시 1위는 '원조 미남스타' 데이비드 베컴(45)이 차지했다.

알레한드로 고메스. /사진=AFPBBNews=뉴스1
알레한드로 고메스. /사진=AFPBBNews=뉴스1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작은 구멍이 큰둑 허문다… 잘나가는 대형사들 ESG '빨간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