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슈돌' 송가인 조카들, 트롯소년단 위해 등장…남다른 예능감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26 14: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KBS 2TV © 뉴스1
KBS 2TV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슈퍼맨이 돌아왔다' 여름방학 특집 '트롯소년단'에 더욱 쟁쟁한 실력자들이 찾아온다.

26일 방송되는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340회는 '다함께 차차차'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주 시작된 여름방학 특집 트롯소년단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여름방학을 맞이해 아빠와 아이들의 특별한 추억을 만드는 것은 물론,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안방에 트로트의 흥겨움을 전하기 위해 시작된 트롯소년단 프로젝트. 그 두 번째 이야기에 많은 관심이 모이고 있다.

지난주 방송된 트롯소년단 첫 번째 이야기에서는 박현빈을 비롯한 트로트 멘토 홍잠언, 김수찬, 노지훈의 특별한 축하 공연과 월드컵 영웅 이천수의 딸 주은이와 앞서 '슈돌'에도 나온 적 있었던 김인석의 아들 태양이의 트로트 실력을 볼 수 있었다.

이번 방송에서는 더욱 많은 참가자들이 트롯소년단 프로젝트를 찾아온다. 그중에는 트로트 여신 송가인의 조카들도 있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송가인은 트롯소년단에 나가는 조카들을 위해 직접 원 포인트 레슨도 해줬다고. 아이들은 송가인을 닮은 노래 실력은 물론 남다른 예능감으로 현장을 점령하며 큰 웃음을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트롯소년단 멤버들이 하나둘씩 모이며 북적북적해진 대기실에서는 아빠들의 뜨거운 육아 열기도 느낄 수 있었다는 전언이다. 새로운 친구들을 많이 만나 흥이 극도로 오른 아이들을 돌보느라 대기실의 모든 아빠들이 쉴 틈이 없었다는 것. 이때 이천수가 뜻밖의 육아 고수 포스를 뽐내며 대기실을 평정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상승시킨다.

업그레이드된 실력, 업그레이드된 흥, 업그레이드된 재미를 느낄 수 있는 트롯소년단 두 번째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는 '슈돌' 340회는 이날 오후 9시15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만1000원 통신비, 알뜰폰 환승해 3만원 넘게 아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