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당나귀 귀' 수빙수, 인기 유튜버 고충 "재밌는 콘텐츠의 압박"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26 18: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BS 2TV © 뉴스1
KBS 2TV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인기 유튜버의 고충이 공개됐다.

26일 오후 5시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인기 유튜버 수빙수 TV를 도티와 함께 견학하는 현주엽의 모습이 그려졌다.

수빙수는 지난해 1월 유튜브를 시작해 현재 약 70만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먹방 전문 유튜버로, 두달 전 영상도 150만 뷰를 넘어설 정도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날 수빙수는 현주엽을 위해 직접 민어, 돌돔, 괴도라치 회를 떴고, 현주엽은 감탄하며 음식을 먹었다. 이어 수빙수는 초보 유튜버인 현주엽에게 "식당에 가서 모든 메뉴 다 시켜먹기 거기서 맛있는 음식 골라내기를 해보라"고 조언했고, 현주엽은 "난 짬뽕 짜장을 놓고 한번도 고민해본 적이 없어"라고 고백했다.

수빙수는 인기 유튜버로서의 고충에 대해 "콘텐츠를 계속 재밌게 만들어야지 하는 게 나중에 약간 압박으로 온다. 지금보다 내일 건 더 재밌어야 하는데, 그런 부분에 있어서 조금 힘들다"며 "그런데 사장님(도티)이 해주신 얘기가 있는데 결과가 중요한 게 아니라 과정이 행복한 크리에이터가 돼라고 하셨다"고 털어놨다.

도티는 "유튜브는 숫자가 노골적으로 나와서 굉장히 스트레스를 많이 받게 된다. 과정이 즐거운 크리에이터가 됐으면 한다는 덕담을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아직 적자사업인데...' 왜 배터리서 역대급 합의금 나왔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