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곡성군, 보건복지전달체계 강화 사업 선정…16억 확보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27 17: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곡성군청 /© 뉴스1
곡성군청 /© 뉴스1
(곡성=뉴스1) 서순규 기자 = 전남 곡성군은 2020년 보건복지전달체계 강화 시범사업에 최종 선정돼 16억3000만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27일 밝혔다.

복지전달체계사업은 지역 특성에 맞는 보건복지 서비스 통합 제공을 위해 미래지향적인 보건복지서비스 전달체계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보건복지부는 지난 5월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시범사업 대상자를 공개모집했으며 심사를 거쳐 5개 시도와 8개 시군구를 최종 선정했다.

군 단위 지자체로는 전국에서 곡성군을 비롯해 2개 지역이 선정됐다. 전남에서는 곡성군이 유일하다.

선정된 지자체에는 2020년 7월부터 2021년까지 2년 간 사업비가 지원된다. 곡성군은 2020년 5억4000만원, 2021년 10억9000만원을 지원받는다.

군은 각종 공공서비스를 통합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시스템을 조성할 계획이다. 다함께 드림 돌봄공동체 지원센터 설치, 통합사례관리 확대, 공공센터 연계 및 통합 기반 마련 등이 핵심 내용이다.

곡성군 한 관계자는 "사업을 통해 주민을 위한 보건복지 통합 제공 인프라를 구축하고, 민관협력을 통한 지역복지 역량 강화을 강화해 농촌형 보건복지전달체계 모델을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