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오피셜] SK, 2000만원 벌금 중징계... 지성준은 72경기 출장 정지

스타뉴스
  • 야구회관=심혜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30 14:2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고개 숙인 SK 선수단.
고개 숙인 SK 선수단.
한국야구위원회(KBO)가 SK 와이번스에게

KBO는 30일 오전 10시 서울 강남구 도곡동 야구회관 2층 컨퍼런스룸에서 상벌위원회를 개최해 지난 5월 체벌, 음주운전 및 무면허 논란, 은폐의혹 논란을 일으킨 SK 구단에게 미신고 및 선수단 관리 소홀의 책임을 물어 야구규약 제152조 '유해행위의 신고 및 처리', 제 150조 '부정행위에 대한 제재'에 의거해 2000만원의 제재금을 부과했다.

또 KBO는 "훈계를 목적으로 후배에게 폭행을 가하는 등 경기 외적인 폭력 행위를 한 김택형과 신동민에게 30경기 출장 정지와 제재금 500만원, 후배 선수들에게 얼차려 등을 지시한 정영일에게는 10경기 출장 정지를 부과했다.

지난 5월 SK 신인급 2군 선수들이 강화 2군 숙소에서 선배 선수들에게 얼차려를 받았다. 일부 신인급 선수들이 몇 차례 숙소에 늦게 들어오고 무단 외출을 하는 등 선수단 분위기를 흐린 것이 사건의 발단이었다. SK는 한 달 여 후인 지난달 7일 구단에서 선수단 체벌과 관련한 사실을 인지하고 조사를 통해 자체 징계를 내렸다. 이 과정에서 일부 신인급 선수들의 음주 및 무면허 운전 사실도 전해지며 논란이 가중됐다.

이후 KBO는 SK가 제출한 경위서를 검토한 뒤 추가 조사까지 마친 끝에 이날 상벌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상벌위에는 최원현 위원장(법무법인 KCL 대표 변호사)과 김용희 경기운영위원장, 김기범 경찰대학교 교수 등 위원들이 참여했다. 상벌위는 2시간을 훌쩍 넘어 정오께 끝났다.

지성준./사진=롯데 자이언츠
지성준./사진=롯데 자이언츠

이와 더불어 사생활 논란을 일으킨 롯데 자이언츠 포수 지성준(26)에게는 72경기 출장 정지의 제재를 부과했다.

지성준은 지난달 미성년자와의 만남 등 사생활 논란을 일으켰다. 만나는 과정에서 당사자가 불쾌할 만한 신체 접촉을 했다는 주장까지 나와 논란은 더욱 커졌다. 이를 인지한 롯데는 선수 면담 후 KBO 클린베이스볼 센터에 관련 사실을 알렸다. 그리고 구단 자체 징계위원회를 열어 프로야구선수의 품위 유지 명예 실추 사유로 '무기한 출장 정지' 중징계 처분을 내렸다. KBO 상벌위원회의 공식 판결에 앞선 선제적 조치를 취했다.

그리고 이날 상벌위원회에 출석해 소명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