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집중호우로 산사태 잇따라…안동 음성 안성 이천 원주 산사태 경보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02 11:3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5일간 전라·충청권 등 8곳 6.81ha… 더 늘어날 가능성 높아 산림청 "4일까지 집중호우·제4호 태풍 하구핏도 북상 비상"

전국적으로 돌풍과 함께 많은 비가 내리면서 7월28~8월1일 5일간 충청 전라 지역에서 산사태가 잇따르고 있다. 사진은 지난달 30일 충남 논산시 연산면에 내린 폭우로 발생한 산사태 피해 복구작업이 진행 중이다. 이 산사태로 주택가 담과 축사가 쓸려내려가는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논산=뉴스1) 장수영 기자© 뉴스1
전국적으로 돌풍과 함께 많은 비가 내리면서 7월28~8월1일 5일간 충청 전라 지역에서 산사태가 잇따르고 있다. 사진은 지난달 30일 충남 논산시 연산면에 내린 폭우로 발생한 산사태 피해 복구작업이 진행 중이다. 이 산사태로 주택가 담과 축사가 쓸려내려가는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논산=뉴스1) 장수영 기자© 뉴스1
(대전ㆍ충남=뉴스1) 박찬수 기자 = 전국적으로 돌풍과 함께 많은 비가 내리면서 7월28~8월1일 5일간 충청 전라 지역에서 산사태가 잇따르고 있다.

2일 산림청에 따르면 특히 중부지역으로 수일째 집중호우가 쏟아지면서 충청 전라권 총 18곳 6.81ha에서 산사태가 발생했다.

구체적으로 보면 충남 논산 3ha를 비롯해 전북 남원시 주천면 등 3곳 0.25ha 정읍 0.05ha, 진안 0.1ha, 보은 3곳 0.78ha, 광주 0.02ha, 무주 0.06ha, 장수 0.2ha, 임실 3곳 1.55ha, 전주 0.2ha 등이다. 전라와 충청권에 집중됐다.

산림청은 4일까지 중부지방을 중심 매우 많은 비가 내리는데다 제4호 태풍 하구핏이 북상 중인 만큼 산사태가 우려된다고 경고했다.

2020년 제4호 태풍 하구핏(HAGUPIT)은 1일오후 9시께 일본 오키나와 남쪽 590㎞ 해상에서 발생했다. 이 태풍은 시간당 11km로 북상, 4일까지 중부지방에 많은 영향을 미칠 것이란 예보다. 4∼5일 중국을 거쳐 6일 함흥 남남서쪽 약 50km 부근 육상을 지날 것으로 예상된다.

2일 오전11시 현재 산사태 경보 발령 지역은 경북(안동, 봉화, 영주), 충북(음성, 단양, 재천), 경기(안성, 이천, 여주), 강원(원주, 영월) 등이다. 경북(상주), 경기(양평, 연천), 강원(평창, 횡성), 충북(충주, 청주, 과산) 등에 대해서는 주의보를 내렸다. 안성은 285㎜ 단양 280㎜ 제천 245㎜의 누적 강우량을 기록 중이다.

산림청 관계자는 아직 현장 확인 단계이므로 산사태 발생 지역은 추가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이광호 산림청 산사태방지과장은 "최근 기상 이변으로 국지성 집중호우가 빈발, 산사태 피해 예방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며 "산사태 원인 조사단 상시 운영을 통해 피해 발생시 신속한 조사 및 복구를 하겠다"고 말했다.

또 "집중호우가 예보된데다 제4호 태풍 하구핏도 북상하는 만큼 산사태 주의보나 기상청의 호우 특보 등 관련 알림에 귀기울이고, 유사시 긴급재난문자 안내방송 등에 따라 신속하게 대피해야 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