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손병석 한국철도 사장 "고객안내 철저·선로 복구 최선"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02 18:5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손병석 한국철도(코레일) 사장이 2일 오후 전국 열차 운행을 종합관리하는 철도교통관제센터를 찾아 집중호우로 인한 재해현황과 열차 운행 상황을 점검했다.  (한국철도 제공) © 뉴스1
손병석 한국철도(코레일) 사장이 2일 오후 전국 열차 운행을 종합관리하는 철도교통관제센터를 찾아 집중호우로 인한 재해현황과 열차 운행 상황을 점검했다. (한국철도 제공) © 뉴스1
(대전=뉴스1) 김종서 기자 = 손병석 한국철도(코레일) 사장이 2일 오후 전국 열차 운행을 종합관리하는 철도교통관제센터를 찾아 집중호우로 인한 재해현황과 열차 운행 상황을 점검했다.

손 사장은 강원, 충청, 경북북부 지역 등의 집중호우로 인한 열차 운행 상황을 살피고 “무엇보다 고객안내 철저와 안전을 최우선으로 복구작업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 “특히 내일까지 집중호우 예보가 있고 이어 태풍도 올라오고 있으니 추가 피해가 없도록 대응에 만전을 기할 것”을 강조했다.

이번 집중호우로 2일 오후 현재 태백선과 충북선 전구간이 운행을 중단, 영동선과 중앙선 일부 구간 열차가 다니지 못하고 있다.

한국철도는 2급 이상 전 간부 등 전국 400여명을 피해상황 파악 및 고객안내, 열차운행 조정, 선로복구 등에 긴급 투입하고 피해 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