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수도권 곳곳 출근길 시간당 30㎜ 넘는 호우…돌풍·번개도(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05 07:4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출근길 인천·경기북부 시간당 30㎜ 이상 매우 강한 비 남서기류 유입으로 강한 비 구름대 수도권으로 이동

(서울=뉴스1) 서혜림 기자
4일 충남 천안시 수신면 장산리에서 어제 내린 폭우로 인해 제방 길이 끊기고 전봇대가 넘어져 있다. 2020.8.4/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4일 충남 천안시 수신면 장산리에서 어제 내린 폭우로 인해 제방 길이 끊기고 전봇대가 넘어져 있다. 2020.8.4/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서울=뉴스1) 서혜림 기자 = 수요일인 5일 비는 잠시 소강상태인 것처럼 보이지만 남서기류가 강하게 유입되면서 오전부터 다시 많은 비가 곳곳에서 쏟아진다.

5일 기상청에 따르면 남서기류가 강하게 유입되면서 발달한 경기만 부근의 강한 비 구름대가 시속 60㎞로 북동하고 있다.

이로 인해 오전 7시 기준 경기 고양과 파주, 강화 등 경기북부에 시간당 30㎜ 내외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고 있다.

서울과 경기 서해안은 시간당 5㎜ 내외의 비가 내리고 있고 경기남동은 시간당 1㎜내외의 약한 비가 내리거나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고 있다.

출근길 무렵부터 인천과 경기북부에는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해 시간당 30~50㎜의 매우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특히 남서기류 유입으로 대기가 불안정해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 구름대가 국지적으로 좁은 영역에서 발달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전 6~7시 사이에 경기 고양 능곡에는 30.0㎜, 파주 광탄에는 23.0㎜, 강화 양도에는 14.0㎜의 비가 왔다.

아울러 북한 황해도 지역에도 매우 많은 비가 예상됨에 따라 경기북부 인근 강 유역(임진강, 한탄강)을 중심으로 수위가 급격히 상승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캠핑장과 피서지 등 야영객들을 안전 사고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현재(오전 5시) 기준으로 중부지방과 경북북부에 호우특보가 발효된 상태다. 강원 북부지방에는 시간당 20㎜ 내외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다.

이날(5일) 오전 3시에 제4호 태풍 하구핏(HAGUPIT)이 열대저압부로 약화돼 이에 동반된 많은 수증기가 정체전선으로 유입돼 비 구름대가 더 강하게 발달할 것으로 보인다.

수도권과 강원영서지방에는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해 시간당 50~100㎜(일부 지역 시간당 12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쏟아질 전망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