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북한 황해도 송림서 올해만 3번째 지진…기상청 "자연지진"(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05 08:3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규모 2.0 이상 43회 중 북한 지역은 총 13회째 발생

5일 오전 1시22분 북한 황해북도 송림 지진 발생 지역(기상청 제공) © 뉴스1
5일 오전 1시22분 북한 황해북도 송림 지진 발생 지역(기상청 제공) © 뉴스1
2020년 북한 황해북도 송림 인근 발생 지진(기상청 제공) © 뉴스1 황덕현 기자
2020년 북한 황해북도 송림 인근 발생 지진(기상청 제공) © 뉴스1 황덕현 기자

(서울=뉴스1) 황덕현 기자 = 5일 오전 1시22분쯤 북한 황해북도 송림 북북동쪽 14㎞ 지역에서 리히터 규모 2.0의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발생 위치는 북위 38.85도, 동경 125.71도, 발생 깊이는 지표면에서 7㎞다. 최대진도 Ⅰ로, 대부분의 사람들은 느낄 수 없으나, 지진계에는 기록되는 수준이다.

기상청은 "자연지진으로 분석된다"고 밝혔다.

이번 지진까지 올해 한반도에서는 규모 2.0 이상의 지진이 모두 43회 발생했다. 이중 북한 지역에서 발생한 지진은 모두 13회다. 송림 인근 지진 발생은 지난 4월3일(규모 2.2)과 6월4일(규모 2.5)에 이어 이번이 3번째다.

진앙은 평양에서 20㎞, 개성까지 130㎞, 서울과는 180㎞가량 떨어진 곳으로 파악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