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호중-전 여친-여친父' 출연한 다큐 '용서'… 어떤 내용?

머니투데이
  • 정회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5,249
  • 2020.08.05 17:0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EBS 공식 블로그.
/사진=EBS 공식 블로그.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전 여자친구를 폭행했다는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당시 김호중이 출연한 과거 다큐멘터리 내용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앞서 김호중 전 여자친구의 아버지 A씨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2013년부터 자신의 가족이 김호중과 함께 생활했고, 그 과정에서 김호중과 자신의 딸이 교제했다고 말했다. 또한 당시 EBS 다큐멘터리 '대한민국 화해 프로젝트-용서'에도 같이 출연했다고 밝혔다.

A씨는 "위 방송이 회자되며 많은 분들이 저와 가족을 공격했다"며 "앞뒤가 잘려나가 이해할 수 없는 잔소리가 돼버린 상황들도 모를 것"이라고 억울함을 토로했다.

또한 5일 한경닷컴과의 전화통화에서 A씨는 "(2013년) '용서' 방송이 재조명되면서 사생활이 노출된 가족들이 고통받고 있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2013년 김호중은 EBS '용서' 다큐멘터리의 ''고딩 파바로티' 김호중과 양아버지 박희규' 편에 등장했다. 방송 당시 가족밴드 리더이자 보컬인 A씨가 김호중에게 잔소리하는 장면이 여러번 나오면서 갈등을 빚는 것처럼 비춰졌다.

EBS 공식 홈페이지에 따르면 해당 편 줄거리는 "가족밴드 '블루오션'의 박희규씨는 눈물 많고 정이 많은 성격의 소유자다. 할머니가 돌아가시고 나쁜 길로 빠지는 김호중 군을 걱정하여 그를 아들처럼 챙기지만, 호중군은 그의 관심이 잔소리라고 생각하여 둘은 항상 엇나가기만 한다"고 나와있다.

이어 "아버지의 따끔한 충고와 따뜻한 사랑이 필요한 김호중 군. 아들같은 김호중이 훌륭한 사람이 되기만을 바라는 박희규씨"라며 제작의도를 밝히고 있다.

그러나 김호중의 전 여자친구 B씨는 지난 3일 자신의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인스타그램에 김호중의 팬들로부터 받은 메시지 내용을 공개하며 해당 방송 내용으로 인해 2차 피해를 당하고 있다고 호소했다.

메시지 속에는 팬들이 과거 방송에서 A씨가 김호중에게 쓴소리하는 장면을 두고 언어폭력이라며 A씨를 비판하거나 악플을 남겼다. 이에 B씨는 "더이상 내 가족 건들지 말라. 이제 나도 안 참는다"며 강하게 대응했다.

한편 B씨의 아버지 A씨가 앞서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한 글에는 자신의 딸이 김호중과 교제하던 2014년 그에게 심한 욕설과 함께 뺨, 머리 등을 폭행 당했다는 내용도 담겨 있어 갈등의 골은 점점 심해지는 모양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