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티아라 출신 소연 "김호중 인성 좋다던데…"

머니투데이
  • 김자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06 08:4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가수 소연(왼쪽)과 김호중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가수 소연(왼쪽)과 김호중 /사진=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티아라 출신 가수 소연이 김호중의 미담을 공개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가수 이혜영, 스테파니, 소연, 김호중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소연은 주변에서 들은 김호중에 관한 이야기를 전했다. 그는 "'미스터트롯' 분들이 워낙 핫하니까 미담을 많이 듣는다"면서 "그 중에서 김호중 씨 인성 좋다는 얘기를 진짜 많이 들었다"고 말했다.

소연은 "처음 정산 받은 돈을 그동안 도움 주신 분들을 찾아서 큰 선물도 하고 음원 수익도 다 기부할 거라고 했다는 얘기를 듣고 인성이 잘 된 친구구나라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에 김호중은 소연을 향한 팬심을 고백하며 티아라 히트곡 댄스를 즉석으로 선보였다. 김호중은 "제가 'T.T.L'을 엄청 좋아한다"면서 "티아라는 학창시절에 제일 좋아했던 아이돌 중에 한 팀이다"고 고백했다. 이어 김호중은 "얼굴은 잘 기억이 안 났었다"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호중과 소연은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소속으로 한솥밥을 먹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