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갤워치 액티브2'에서도 심전도 측정한다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06 20:2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삼성전자 스마트워치 갤럭시워치 액티브2에서도 6일부터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을 통해 심전도 측정 서비스를 제공한다.
삼성전자 스마트워치 갤럭시워치 액티브2에서도 6일부터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을 통해 심전도 측정 서비스를 제공한다.
삼성전자가 스마트워치 '갤럭시워치 액티브2'에서도 '삼성 헬스 모니터' 앱(애플리케이션)을 통한 심전도(ECG) 측정 서비스를 6일 시작했다.

갤럭시워치 액티브2 사용자는 갤럭시 웨어러블 앱을 통해 최신 워치 펌웨어로 업데이트한 후, 갤럭시 스토어에서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을 내려받으면 간편하게 혈압과 심전도 측정을 할 수 있다.

심전도 측정은 갤럭시워치 액티브2 센서 기술을 활용해 심장의 전기 활동을 분석한다. 동리듬(Sinus Rhythm)과 심방세동(Atrial Fibrillation)을 측정하고 분석해 표시해준다.

사용자가 편안한 상태에서 앱을 열고 스마트워치를 착용한 팔과 손을 평평한 표면에 올려놓은 후 반대쪽 손의 손가락 끝을 30초가량 스마트워치 상단 버튼에 가볍게 올려놓으면 심전도를 측정할 수 있다.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은 혈압 측정만을 제공해왔지만, 혈압과 심전도 모두 측정 가능한 '갤럭시워치3' 출시 날에 맞춰 갤럭시워치 액티브2에서도 서비스를 시작한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는 미국 식품의약처(FDA)에서 심전도 측정 앱에 대해 승인을 받았다. 따라서 미국 사용자들도 갤럭시워치 액티브2와 갤럭시워치3에서 심전도 측정 기능을 이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다만 혈압 측정과 혈중 산소포화도 측정 앱에 대한 승인 여부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삼성전자는 브라질 위생감시국(ANVISA)에서도 혈압측정 모니터링 앱 승인을 받았으며, 스마트워치의 건강관리 기능을 지속 확대해 가고 있다.

삼성전자 새 스마트워치 '갤럭시워치3'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새 스마트워치 '갤럭시워치3' /사진=삼성전자

한편 지난 5일 삼성전자가 '온라인 언팩'에서 공개한 갤럭시 워치3는 LTE와 블루투스 모델로 출시된다. 45mm 모델은 미스틱 실버와 미스틱 블랙 색상으로, 41mm 모델은 미스틱 브론즈와 미스틱 실버 색상으로 선보인다.

6일부터 판매되며 가격은 LTE 모델 45㎜가 52만8000원, 41㎜가 49만5000원이다. 블루투스 모델 45㎜가 47만3000원, 41㎜가 42만9000원이다. 타티늄 소재를 채택해 더 가볍고 견고해진 제품도 하반기 중 출시할 예정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