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17㎏ 감량 조세호, 바디 사진 찍다 '울컥' 촬영 중단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7,944
  • 2020.08.08 14:5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vN ⓒ 뉴스1
tvN ⓒ 뉴스1
17kg 감량에 성공한 조세호가 바디프로필 촬영에 나선다.

8일 오후 방송되는 tvN '온앤오프'에서는 6개월간 치열한 운동 끝에 인생 첫 셀프 프로필 촬영에 도전한 조세호의 모습이 공개된다.

20대 초반 최대 99.8kg까지 나갔던 조세호는 최근 69.6kg으로 인생 몸무게를 달성했다. 6개월간 주 5~6일 꾸준히 운동해온 조세호는 이날 방송을 통해 그동안의 인바디 측정 결과를 공개한다.

녹화에서 트레이너는 "최고 몸무게에 비하면 현재 삼겹살 50근이 빠진 거나 다름없다"고 말하며 그동안 열심히 노력한 조세호를 칭찬했다. 어깨 운동을 하기 전 트레이너의 상의 탈의 제안으로 세호의 등 근육이 최초로 공개됐다.

올해 마지막 30대를 기념할 사진을 남겨보면 어떠냐는 트레이너 말에 조세호는 인생 첫 셀프 프로필 촬영을 진행했다. 셀프 촬영관은 사진사 없이 본인이 직접 리모컨을 사용해 사진을 찍는 곳이다. 초반 셀프 촬영이 어색해 부자연스러운 표정으로 임하던 조세호는 다양한 포즈와 의상 교체를 시도한다.

점점 표정이 어두워지던 조세호는 급기야 촬영을 중단하고 갑자기 눈물을 보였다. 조세호가 촬영 도중 눈물을 흘릴 수밖에 없었던 사연은 이날 방송에서 공개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