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세균, 충남 아산 찾아…"피해복구 모든 지원"

머니투데이
  • 한고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08 14:4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충주=뉴스1) 김용빈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5일 오후 충북 충주시 엄정면 탐방마을에서 호우피해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2020.8.5/뉴스1
(충주=뉴스1) 김용빈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5일 오후 충북 충주시 엄정면 탐방마을에서 호우피해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2020.8.5/뉴스1
정세균 국무총리가 8일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충남 아산 호우 피해 현장을 찾아 피해복구를 위한 지원을 약속했다.

정 총리는 이날 충남 아산시 송악면 평촌리 등 피해복구 현장을 점검하고, 현장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정부는 지난 7일 충남 아산 등 7개 시군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정 총리는 "아산시 주민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리고 신속하게 잘 대처해주고 있는 아산시와 충남도 공직자들께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정부에서는 최대한 피해복구가 빨리 이뤄질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않겠다"고 강조했다.

정 총리는 행정안전부와 아산시에 "임시방편의 복구가 아닌 항구적인 복구를 함으로써 다시는 같은 지역에서 똑같은 피해가 생기지 않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정 총리는 이어 인근 초등학교에 마련된 임시대피시설을 방문해 이재민들을 위로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