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전기차 론칭+니콜라 협업…현대차 11% 급등

머니투데이
  • 김영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771
  • 2020.08.10 11:4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특징주]

전기차 론칭+니콜라 협업…현대차 11% 급등
차트

MTIR sponsor

현대차 (175,500원 상승5500 3.2%) 주가가 6거래일 연속 상승하면서 16만원대를 돌파했다. 순수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을 공식 론칭하고 수소트럭 업체 니콜라 CEO인 트레버 밀턴이 협업 의사를 밝힌 점 등이 호재로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현대차는 10일 오전 11시34분 현재 전 거래일 대비 11.22%(1만6500원) 오른 16만3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시가총액 35조원을 넘어서며 삼성SDI (421,000원 상승9000 2.2%)를 제치고 시가총액 7위(우선주 제외)로 올라섰다. 현대차는 이달 3일 이후 6거래일 연속 상승하며 52주 신고가를 갈아치우고 있다. 지난달 10일 이후 한 달만에 65% 급상승했다.

이는 현대차가 내년부터 출시될 전기차 통합브랜드의 명칭을 '아이오닉'(IONIQ)으로 확정했다는 소식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현대차는 2024년까지 총 3종(준중형 CUV·중형 세단·대형 SUV)의 전용 전기차 라인업을 갖출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니콜라의 창업자이자 CEO 트레버 밀턴이 국내 한 언론과 인터뷰에서 현대차가 1000억 달러 이사의 가치를 가진 기업이 될 수 있다며 협업 의사를 밝힌 점도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김진우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니콜라의 협력 제안은 현대차의 높아진 글로벌 위상을 확인하고, 협력이 성사될 경우 미국 수소트럭 시장 진출이 용이해진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분석했다.

한편 같은 시간 현대차우 (83,500원 상승1900 2.3%)는 10.76%(8500원) 오른 8만7500원, 기아차 (45,500원 상승1500 3.4%)는 5.68%(2400원) 오른 4만4650원에 거래되고 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