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공모주 불패 끝?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 약세 마감

머니투데이
  • 김도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13 15:3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특징주 마감]

차트
새내기주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이 상장 첫 날 비교적 부진한 주가 흐름을 보였다. 최근 지속된 '공모주 불패' 행진에 마침표를 찍었다.

13일 증시에서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 (12,800원 상승100 0.8%)은 상장 첫 날 시초가를 공모가(1만3000원)보다 100원 낮은 1만2900원에 형성했다. 개장 직후 1만3150원까지 올랐지만, 이내 약세 전환했다.

결국 시초가 대비 1200원(9.30%) 내린 1만1700원으로 장을 마쳤다. 이 날 종가 기준 공모주 투자자의 수익률은 -10%다.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은 최근 공모 시장의 풍부한 유동성에도 불구하고 공모 과정에서 흥행에 실패했다. 밸류에이션 논란 등이 영향을 끼친 것으로 풀이된다.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의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경쟁률은 47.06대 1로 올해 공모주 중 가장 낮다. 일반투자자 대상 청약 경쟁률은 8.54대 1로 올 하반기 공모주(리츠, 스팩 제외) 중 꼴찌다.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 요가복 브랜드 '젝시믹스'가 주요 사업이다.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등을 통해 제품을 광고하고 판매하는 미디어커머스를 지향한다.

증권가 평가는 나쁘지 않다.

이 날 박현진 DB금융투자 연구원은 브랜드엑스코퍼레이션에 대해 "기존 소배재 기업과 차별화 포인트가 존재한다"며 "성장성이 갖는 매력만으로 현재 밸류에이션이 용인될 수 있다고 본다"고 분석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