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오롱, 코오롱글로벌 덕에 2Q 실적 '호조'

머니투데이
  • 김성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14 17:2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코오롱
/사진=코오롱
코오롱이 올해 2분기 코오롱글로벌의 주택사업 호조 영향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개선된 연결 실적을 냈다.

코오롱은 올해 2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이 전년 동기대비 10.1% 늘어난 1조1745억원, 영업이익은 63.4% 늘어난 531억원이라고 14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408억원으로 흑자전환했다.

매출이 늘어난 이유에 대해 회사 측은 종속회사 코오롱글로벌의 주택사업 매출 확대와 BMW 신차 판매 확대 및 지분법 이익 증가 등 영향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특히 수익성 개선에 대해 "코오롱글로벌의 수익성 높은 민간주택 매출 확대와 원가율 개선, BMW 신차판매 증가 등으로 전년 동기 대비 큰 폭 증가했다"며 "당기순이익은 코오롱환경에너지 매각차익 등이 반영됐다"고 밝혔다.

이날 회사 측은 또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영향이 계속되고 있으나 코오롱글로벌이 풍부한 수주 누적잔고를 확보하고 있다"며 "유통사업부문이 안정적인 실적을 내고 있는 여건에 지분법적용 자회사인 코오롱인더스트리 석유 수지, 아라미드와 필름·전자재료 등 고부가 제품 소재 경쟁력을 통해 대외 리스크를 극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