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철우·권영진, 국방부장관과 통합신공항 성공 상생방안 논의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14 18:2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14일 이철우 경북지사는 대구시장과 함께 국방부장관과 통합신공항 성공 상생방안 긴급논의를 했다. © News1 김대벽 기자
14일 이철우 경북지사는 대구시장과 함께 국방부장관과 통합신공항 성공 상생방안 긴급논의를 했다. © News1 김대벽 기자
(대구ㆍ경북=뉴스1) 김대벽 기자 = 경북도는 14일 정경두 국방부장관, 이철우 경북지사, 권영진 대구시장이 통합신공항 이전과 관련, 지역 상생방안 논의 등을 위해 국방부장관실에서 긴급 면담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면담은 14일 개최 예정이던 이전부지 선정위원회에 대한 국방부의 2주 연기 결정 후 긴급하게 이루어졌다.

국방부는 지난 13일 보도자료를 통해 "대구 군 공항 이전사업에 따른 지역 상생방안에 대해 지자체간 심도 있는 논의를 위해 시간이 필요하다는 이철우 도지사의 요청에 따라 선정위를 연기한다"고 밝힌바 있다.

이날 이 지사는 권 시장과 함께 국방부장관과 지역갈등 해결을 위한 상생·지원 방안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눈 것으로 알려졌다.

이 지사는 “그동안 국방부에서 인내하고 기다려주신데 대해 감사드리며, 국방부 차원에서 두 지역이 균형발전 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해달라고 건의했다”고 밝혔다.

경북도 관계자는 "정 장관이 여기까지 올 수 있었던 건 지역에서 노력해주신 덕분으로 마지막 선정위원회를 앞두고 연기되어 아쉽지만 충분히 의성군수님의 입장을 이해한고 앞으로 두 지역이 상생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