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혜진 "삼겹살 먹을 때 이것만은…" 톱모델의 몸매 비법은?

머니투데이
  • 정회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0,070
  • 2020.08.15 07:1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모델 한혜진이 독특한 삼겹살 먹는 법을 공개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새로 이사 간 집에서 아침 식사로 삼겹살을 먹는 한혜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한혜진은 아침 운동을 마친 후 직접 키운 무화과와 블루베리를 곁들인 브라타치즈 샐러드를 만들었다.

기안84는 한혜진의 경악스러울 정도로 적은 식사량을 보고 “이 누나는 성공할수록 왜 굶냐”라고 걱정했다. 한혜진은 “내게도 이게 아이러니다. 난 곪지 않기 위해 굶어야 한다. 모델이라는 직업이 그렇다”고 공감했다.

이어 한혜진은 불판 위에 각종 야채와 삼겹살을 구워 식사를 준비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삼겹살의 비계 부분을 가위로 모두 잘라내는 모습을 보여 출연진들의 경악을 불러왔다.

한혜진은 “비계 맛 좋다. 모르는 사람이 누가 있겠냐"며 "그런데 비계를 잘라 버리는 건 내게 마지노선이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삽겹살에 후추로 밑간을 하고 소금을 아주 조금만 찍어먹으며 저염식을 추구했다.

아침 식사를 마친 후 한혜진은 "고기를 두 달 만에 먹었다. 기름 파티였다"며 만족감을 표했다.

이를 본 장도연은 "진짜 기름 파티를 모르시는구나. 기름파티는 신문지 깔고 굽다가 커튼까지 기름이 튀는 것"이라고 분노했고 성훈은 “난 집에 가고 싶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