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확실히 달라졌네' 서울, 상주 잡고 3연승... 전북, 수원전 3-1 완승(종합)

스타뉴스
  • 이원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15 22:3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15일 상주전에서 골을 넣고 기뻐하는 서울의 한승규.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15일 상주전에서 골을 넣고 기뻐하는 서울의 한승규.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FC서울이 확실히 달라졌다.

서울은 15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상주 상무와 홈경기에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김호영 감독대행이 지휘봉을 잡은 이후 투지와 끈기 넘치는 팀으로 변했다. 올 시즌 3연승을 달리며 시즌 성적 6승1무9패(승점 19), 리그 6위로 뛰어올랐다.

사실 출발은 좋지 않았다. 전반 10분 코너킥 상황에서 박용우에게 선제골을 내줬다. 서울도 곧바로 반격했다. 전반 23분 코너킥 상황, 한승규의 크로스를 김원식이 헤더골로 연결했다.

전반을 1-1로 마친 서울은 후반 역전에도 성공했다. 후반 1분부터 골이 터졌다. 이번에는 한승규가 정현철의 크로스를 침착하게 마무리 지었다.

수원에서는 전북 현대가 수원 삼성을 상대로 3-1 완승을 거뒀다. 2위 전북은 12승2무2패(승점 38)로 1위 경쟁을 이어갔다.

다만 선두 울산 현대가 이날 '동해안 더비' 포항 스틸러스전에서 2-0 완승을 거두면서 순위표에는 변함이 없었다. 울산은 후반 8분 김인성, 후반 11분 존센이 연속골을 터뜨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