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제주 세화해변서 튜브 탄 채 표류 9세 남아 구조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17 09: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6일 오후 2시12분쯤 제주시 세화해변에서 물놀이를 하던 9살 남아가 튜브에 의지한채 표류하던 중 해경에 구조됐다.(제주해양경찰서 제공)2020.8.17/뉴스1© News1
16일 오후 2시12분쯤 제주시 세화해변에서 물놀이를 하던 9살 남아가 튜브에 의지한채 표류하던 중 해경에 구조됐다.(제주해양경찰서 제공)2020.8.17/뉴스1© News1
(제주=뉴스1) 홍수영 기자 = 제주 앞바다에서 튜브에 타고 있던 9세 남자아이가 바다에 표류하던 중 구조됐다.

17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16일 오후 2시12분쯤 제주시 세화해변에서 물놀이를 하던 9살 남아 A군이 튜브에 의지한채 바다로 밀려가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출동한 해경은 세화해변에서 북쪽으로 약 100m 떨어진 곳에서 발견된 A군을 구조했다.

오후 2시24분쯤 보호자에게 인계된 A군은 다소 놀랐으나 건강에 이상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제주 해경은 “바다 날씨가 잔잔해도 남풍에 의해 먼바다까지 물놀이객이 밀려가는 경우가 빈번하다”며 “유아 및 어린이는 보호자의 보호 아래에서 물놀이를 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정의선 선구안 통했다"…동남아 우버 '그랩' 상장에 대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