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경기도 GRRC 사업에 산업기술대·한양대 선정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19 09:4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기술개발 위해 6년간 30억원 규모 연구비 지원

경기도가 ‘경기도 지역협력연구센터(GRRC)’ 사업에 참가할 신규 연구센터 2곳을 선정했다. 사진은 2곳 중 1곳인 한양대 에리카캠퍼스./ © 뉴스1
경기도가 ‘경기도 지역협력연구센터(GRRC)’ 사업에 참가할 신규 연구센터 2곳을 선정했다. 사진은 2곳 중 1곳인 한양대 에리카캠퍼스./ © 뉴스1
(경기=뉴스1) 송용환 기자 = 경기도는 19일 ‘경기도 지역협력연구센터(GRRC)’ 사업에 참가할 신규 연구센터 2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도는 최근 공모사업에 응모한 5개 대학 중 한국산업기술대학교 다중소재 가공기술 혁신연구센터와 한양대학교 에리카(ERICA)캠퍼스 수소에너지 전주기 핵심소재 연구센터 2곳을 최종 선정했다.

도는 선정된 두 대학의 기술개발을 돕기 위해 앞으로 6년 동안 30억원 규모의 연구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산업기술대학교 다중소재 가공기술 혁신연구센터는 수송기계 경량화용 다중소재 응용, 적층 및 접합 기술개발 등을 통해 도내 기계 산업발전을 견인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한양대학교 에리카캠퍼스 수소에너지 전주기 핵심소재 연구센터는 차세대 친환경에너지인 수소에너지와 관련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참여기업의 기술 자립화를 돕고 아이디어를 보유한 예비 연구자의 창업을 지원한다.

GRRC 사업은 연구개발 인프라가 부족한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도내 대학·연구소와 참여기업을 연결, 기술개발 활동을 지원하는 산학협력 사업이다.

도는 지난 20년간 2000곳의 중소기업을 지원했으며 특허 1027건, 기술이전 510건은 물론 1700여명 석·박사급 고급인력을 도내 산업체에 공급했다.

도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악화로 도내 기업의 연구개발이 축소되고 있다”며 “미래 경쟁력 확보를 위해서는 끊임없는 연구개발이 필요하다. 도내 기업이 선진기술과 연구 인프라를 보유한 지역협력연구센터를 활용해 기술개발에 성공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