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BMW 독일식 일·학습 병행 프로그램 참여 50명 선발..청년일자리 창출

머니투데이
  • 최석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27 10:3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BMW 그룹 코리아가 지난 26일 독일식 일∙학습 병행 프로그램 ‘BMW 아우스빌둥’의 제4기 발대식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사진제공=BMW 그룹 코리아
BMW 그룹 코리아가 지난 26일 독일식 일∙학습 병행 프로그램 ‘BMW 아우스빌둥’의 제4기 발대식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사진제공=BMW 그룹 코리아
BMW 그룹 코리아가 지난 26일 독일식 일∙학습 병행 프로그램인 ‘아우스빌둥’에 참여할 50명의 실습생을 선발해 제4기 발대식을 열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팬데믹(전세계적 유행) 상황을 고려해 처음으로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됐다. 한상윤 BMW 그룹 코리아 사장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브랜드 역사와 애프터세일즈(AS) 과정에 대한 온라인 교육 및 실습 일정에 대해 소개하는 시간을 가졌다.

아우스빌둥은 일과 학습을 융합한 독일의 이원화 직업교육 프로그램으로, 제조업 강국인 독일의 성공 비결 중 하나로 꼽힌다. 국내에 도입된 아우스빌둥은 독일의 일∙학습 병행 교육과정 중에서도 자동차 정비 부분을 중점적으로 다루는 ‘아우토 메카트로니카(Auto-Mechatroniker)’로, 기업 현장 실무 교육(70%)과 대학 이론 교육(30%)을 결합한 총 3년간의 커리큘럼으로 구성돼 있다.

아우스빌둥 참가생은 이 기간 동안 BMW의 7개 공식 딜러사인 코오롱모터스와 한독모터스, 도이치모터스, 바바리안모터스, 동성모터스, 삼천리모터스, 내쇼날모터스와 정식 근로 계약을 맺고 각 서비스센터에서 안정적인 급여와 수준 높은 근무환경을 제공받게 된다. 과정 수료 후엔 전문 학사 학위를 취득하게 되며 독일연방 상공회의소가 부여하는 교육 인증서를 받은 뒤 근무했던 기업에 취업이 가능하다.

한 사장은 "어려운 시기에 여러 관문을 통과해 BMW 공식 딜러사의 일원으로 합류하게 된 만큼 한국 자동차 산업을 이끌어갈 핵심 인재로 성장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BMW는 그간 미래 자동차 분야 전문인력을 꿈꾸는 한국 청소년들에게 양질의 교육환경과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아우스빌둥의 국내 도입과 확산에 중심적인 역할을 담당해왔다. 2017년부터 현재까지 전체 아우스빌둥 인원 중 절반 이상인 217명을 채용하면서 청년 일자리 창출에 기여해왔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