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기술사업화 공로"…광주연합기술지주, 과기부 장관상 수상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03 18: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9개 자회사 설립, 113명 일자리 창출 등

광주연합기술지주가 기술사업화 공로를 인정받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하고 있다.(광주시 제공)2020.9.3/뉴스1 © News1 박준배 기자
광주연합기술지주가 기술사업화 공로를 인정받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하고 있다.(광주시 제공)2020.9.3/뉴스1 © News1 박준배 기자
(광주=뉴스1) 박준배 기자 = 광주시는 광주연합기술지주가 기술사업화 공로를 인정받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광주연합기술지주는 시와 광주과학기술원, 광주대, 광주여대, 남부대, 전남대, 조선대, 호남대 등 7개 지역대학이 공공기술을 활용한 기술창업 활성화를 위해 설립한 기관이다.

29개 자회사의 연구소기업 등록과 광주지역 134개 연구소기업의 역량 진단, 맞춤형 밀착지원 등을 실시하며 광주연구개발특구 내 기술사업화 활성화에 기여했다.

2016년 9월 출범 후 지역 7개 대학이 보유한 기술을 직접 사업화하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수행, 현재 29개 자회사를 보유한 명실상부한 기술사업화 핵심기관으로 자리매김했다.

출범 후 3년간 자회사 성장을 위한 집중 육성지원을 통해 2019년 기준으로 자회사 매출 207억원, 신규 일자리 창출 113명 등 광주지역 청년실업 해소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하기도 했다.

광주특구 134개 연구소기업을 대상으로 진단분석·애로해결 지원을 진행하는 한편 이를 통해 기업 성장 단계별 맞춤형 밀착지원을 수행했다.

이 밖에도 지역 혁신기관들과 기술사업화 생태계 조성을 위해 44개 기관 65명으로 구성된 혁신주체 네트워크 협의체의 주관기관으로 활동하며 기술이전사업화, 취·창업, 투자분야 지역 기업들의 성장을 위한 일련의 과정에 상호 협력하는 사무국 역할도 수행하고 있다.

광주연합기술지주는 10월27일부터 10월31일까지 44개기관과 공동으로 기·사·창·투(기술·사업화·창업·투자)한마당을 열어 13개 내외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손경종 시 인공지능산업국장은 "앞으로도 지역 대학 우수기술을 활용해 스타트업 기업의 기술력과 경쟁력이 확보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