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샘 해밍턴, 120kg→90kg 체중 감량…"다이어트, 가족 때문에 버텨"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07 20: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샘 해밍턴 인스타그램
/사진=샘 해밍턴 인스타그램
방송인 샘 해밍턴이 30kg 체중 감량 소식을 알렸다.

7일 샘 해밍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통해 다이어트 후 변화를 공개했다.

샘 해밍턴은 몸무게 120kg에서 30kg를 감량해 90kg가 됐다고 털어놨다.

그는 "(옷)사이즈도 엄청 줄었다. 가볍다. 요즘 어디 가면 날아다닌다"라며 "지금 90kg인데 20대 몸무게다. 이제 고등학교 시절 몸무게에 도전할 거다. 열심히 다이어트해 더 빼겠다"라고 의지를 다졌다.

샘 해밍턴은 "포기하고 싶었지만 윌리엄과 벤틀리 등 가족들 때문에 열심히 버텼다"라며 지난 시간을 회상했다.

그는 "포기하고 싶은 사람도 있겠지만 포기하면 안된다. 버텨야 성공할 수 있다"라며 "내가 성공한 케이스이기 때문에 날 보고 앞으로 더 열심히 하면 더 좋을 것 같다"라고 다이어터들에 조언했다.

또 샘 해밍턴은 "면도를 굉장히 깔끔하게 했다. 이런 모습은 처음"이라며 "4일 전 면도했다. 피부가 뽀송뽀송해졌다. 윌리엄 벤틀리 엉덩이와 비슷하다"라고 너스레를 떨기도 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