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민주당 지지도 33.4%, 자녀 군대 보낸 50대에서 훅 빠졌다

머니투데이
  • 서진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14 08: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민주당 지지도 33.4%, 자녀 군대 보낸 50대에서 훅 빠졌다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지지도 격차가 오차범위 내로 좁혀졌다. 국민의힘은 상승세를 탄 반면, 민주당은 하락세가 완연하다.

여론조사업체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실시한 9월 2주차(7~11일) 정당 지지도 조사 결과 민주당 33.4%, 국민의힘 32.7%로 집계됐다고 14일 밝혔다.

전주와 비교하면 민주당은 4.4%p 내렸고, 국민의힘은 1.7%p 올랐다. 두 정당의 지지도 격차는 0.7%p로 오차범위 내에 있다.

연령별 지지도에선 국민의힘이 20대와 50대, 60대, 70대 이상에서 민주당보다 높은 지지를 얻었다. 특히 50대에서 민주당 지지 이탈 현상이 크게 나타났다. 50대의 민주당 지지도는 30.8%로 전주보다 9.3%p 떨어졌다. 국민의힘 지지도는 34.4%로 2.1%p 올랐다.

20대의 국민의힘 지지도는 34.9%로 민주당(29.6%)보다 5.3%p 높게 나타났다. 20대와 50대가 자신 또는 자녀의 군 문제와 직결된 연령이라는 점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 서모씨의 병역 관련 의혹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지역별 지지도를 보면 서울에서 국민의힘이 민주당을 앞섰다. 국민의힘과 민주당의 서울 지지도는 각각 34.3%, 31.1%다.

이번 조사는 무선 전화면접(10%) 및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방식으로 이뤄졌다. 18세 이상 유권자 5만5778명에게 통화를 시도한 결과 최종 2521명이 응답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 홈페이지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신현성 '테라' 결별? 싱가포르 법인, 권도형과 공동주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