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몬토요 감독 "우리의 에이스 류현진…경기 중 변화 아무나 못해"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14 11: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5일 휴식? 그가 필요하다면…"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 © AFP=뉴스1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 © AFP=뉴스1
(서울=뉴스1) 황석조 기자 = 찰리 몬토요 토론토 블루제이스 감독이 에이스 류현진(토론토)을 치켜세웠다.

류현진은 14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버펄로의 샬렌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 경기에 선발등판해 6이닝 8피안타 7탈삼진 1실점을 기록, 팀의 7-3 승리를 이끌며 시즌 4승(1패)을 수확했다. 평균자책점은 3.00으로 낮췄다.

몇 차례 위기가 있었으나 이를 극복하는 위기관리 능력이 돋보였다. 야수들도 집중타와 호수비로 도왔다. 지난 8일 뉴욕 양키스전에서 다소 주춤(5이닝 5실점)했던 류현진은 이날 다시 호투를 펼치며 자신이 왜 에이스인지를 입증했다.

사령탑도 이 같은 위기 대응 능력을 높이 평가했다.

경기 후 현지언론과 인터뷰를 가진 몬토요 감독은 류현진에 대해 "우리의 에이스"라고 치켜세운 뒤 "초반, 상대가 체인지업을 공략하자 즉각 변화를 줬다. 이는 모든 투수들이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다"라고 임기응변 능력을 호평했다.

이어 "정말 보기 좋았던 모습"이라며 "류현진은 상대의 노림수를 알고 자신이 원하는 곳으로 공을 던졌다"고 분석했다.

몬토요 감독은 류현진의 다음 등판일정에 대해서는 "그가 필요하다면 이번에도 휴식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5일 휴식 후 등판 가능성을 시사했다.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일반 패턴인 4일 휴식 후 등판보다는 5일 휴식 후 등판에서 더 힘을 내고 있다. 이날 메츠전 역시 5일 휴식 후 등판이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종부세 6082만원→3126만원"…1주택자 세금, 2년 전으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