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병도 의원, 총선 입법 공약 ‘숨 쉴 수 있는 익산 3법’ 발의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14 11: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병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전북 익산을)/뉴스1 DB
한병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전북 익산을)/뉴스1 DB
(전북=뉴스1) 박슬용 기자 = 한병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전북 익산을)은 21대 총선 입법 공약인 ‘마음껏 숨 쉴 수 있는 익산 3법’을 대표 발의했다고 14일 밝혔다.

한 의원의 공약인 ‘숨 쉴 수 있는 익산 3법’은 악취의 사전적 방지와 효율적 관리를 위한 ‘악취방지법 개정안’과 대기오염배출시설 주변에 측정망 설치로 상시 측정을 가능하도록 하는 ‘대기환경보전법 개정안’, 질병 전파 가능성이 높은 직업에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실시하도록 하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 개정안’ 등이다.

우선 악취방지법 개정안과 대기환경보전법 개정안은 악취방지 종합시책과 대기환경개선 종합계획 수립 주기를 현행 10년에서 5년으로 단축해 급격한 환경 변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악취방지법개정을 통해 악취로 인한 주민피해가 심각하거나 관련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되는 지역에 대해 정밀조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악취배출시설의 규모, 악취 민원의 정도 및 배출허용기준의 초과 횟수 등을 고려해 악취방지시설 설치 시 필요한 일정수준의 비용을 지원할 수 있도록 해 보다 실효성 있는 악취관리가 가능토록 했다.

이와 함께 대기오염물질 배출시설 주변지역의 측정망 설치를 의무화해 상시 측정한 결과를 알릴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대기환경보전법 개정안’에 담았다.

이밖에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 개정안은 요양보호사, 사회복지사 및 보육교직원 등 질병 전파 가능성이 높은 직업에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실시하도록 했다. 예방접종에 드는 비용의 1/2 이상을 정부가 지원하도록 해 감염병 확산을 사전 예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병도 의원은 “익산은 고질적인 악취 문제와 악화되는 미세먼지 문제로 지역민들의 고통이 이루 말할 수 없는 상황이다”며 “21대 국회에서 ‘익산 3법’을 반드시 통과시켜 익산 시민의 ‘숨 쉴 권리’를 지켜드리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달·우주 탐사 협력' 극대화, 한미정상회담 의제 오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