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2주 병가…김학진 2부시장 직무대리

머니투데이
  • 김지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16 17:5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김학진 2부시장이 직무대리…주요 결재권은 서 권한대행 유지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이 2주간의 병가를 냈다.

16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 권한대행이 전날 서울시의회 임시회 1차 본회의 참석을 끝으로 공식일정을 마치고 이날 병가에 들어갔다. 서 권한대행은 추석 연휴가 끝난 뒤인 다음달 초까지 지병을 치료할 예정이다. 현재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대응으로 피로가 누적된 상태로도 알려져 있다.

서 권한대행은 행정1부시장으로 지난 7월 고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사망 직후부터 내년 4월 보궐선거까지 시장 권한을 대행하고 있다.

지방자치법상 고인과 같은 지자체장이 △궐위 △공소 제기된 후 구금 상태 △의료법에 따른 의료기관에 60일 이상 계속 입원하는 등 사태에 직면하면 부기관장이 권한 대행을 맡는다.

궐위란 사퇴 사망 등으로 직을 계속해 수행하는 것이 불가능한 상태를 말한다. 서울시의 경우 직제상 1부시장이 권한을 대신 수행하도록 돼 있다.

김학진 행정 2부시장이 서 권한대행의 복귀 전까지 권한대행의 직무를 대리한다. 주요 안건의 결재권은 서 권한대행이 유지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