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소녀시대 써니, 러블리즈에 "찔러보는 남자, 조심해라"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16 18:3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그룹 소녀시대 써니/사진=써니 인스타그램
그룹 소녀시대 써니/사진=써니 인스타그램
그룹 소녀시대 써니가 후배 걸그룹 러블리즈 멤버들에게 남다른 조언을 건넸다.

16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는 그룹 소녀시대 써니, 효연과 최근 신곡으로 돌아온 러블리즈의 이미주, 케이가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 러블리즈는 "데뷔 당시 가장 닮고 싶은 걸그룹은 소녀시대 선배님들이었다"며 팬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러블리즈 케이가 "저희도 소녀시대 선배님들처럼 장수하고 싶다. 조언을 구하고 싶다"고 하자 써니는 "간혹 같은 그룹 멤버들을 찔러보는 못된 남자들이 있다", "조심해야 한다"고 남다른 조언을 건넸다.

써니는 이어 "그래서 우리는 멤버들끼리 사전에 정보를 공유했다"며 끈끈한 팀워크의 비결을 밝혔다.

써니는 또 "예전 선배님들은 자판기를 통해서 연락처를 주고받았다고 하는데, 우리는 영상통화를 통해 많이 봤던 것 같다"고 말해 아이돌의 연애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대한외국인'은 16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