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속보]경북서 하루사이 6명 추가 확진…산양삼 n차 감염 4명 등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17 08:5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송경창 경북 포항부시장이 14일 오전 시청 브리핑룸에서 칠곡군 산양삼 사업설명회에 참석했다 확진판정을 받은 63번 확진자 등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룰 발표하고 있다. 송 부시장은 "동선을 숨기는 등 역학조사에 비협조한 63번 확진자를 역학조사 방해혐의로 경찰에 고발조치했다"고 밝혔다. 이와관련 방역당국은 "남구 대도동에 있는 63번 확진자의 사무실에서 64명의 회원 명단을 확보해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고 다행히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2020.9.14/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송경창 경북 포항부시장이 14일 오전 시청 브리핑룸에서 칠곡군 산양삼 사업설명회에 참석했다 확진판정을 받은 63번 확진자 등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룰 발표하고 있다. 송 부시장은 "동선을 숨기는 등 역학조사에 비협조한 63번 확진자를 역학조사 방해혐의로 경찰에 고발조치했다"고 밝혔다. 이와관련 방역당국은 "남구 대도동에 있는 63번 확진자의 사무실에서 64명의 회원 명단을 확보해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고 다행히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2020.9.14/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안동=뉴스1) 김홍철 기자 = 경북에서 하루 사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6명이나 나왔다.

17일 경북도에 따르면 전날 경주 4명, 포항 2명 등 6명이 지역감염을 통한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경주 40대와 10대는 가족으로 지난 15일 산양삼 설명회에서 갔다가 확진 판명을 받은 50대 확진자 A씨의 부인과 자녀다.

60대와 80대 감염자는 A씨를 접촉하거나 그의 사무실을 방문했다가 경주보건소 검사에서 양성을 받았다.

포항 60대 주민은 전날 확진자와 접촉 통보를 받고 시행한 검사에서 확진 판명났다.

전날 감염자로 확인된 포항 남구의 90대 독거 노인은 확진 판정후 병원에서 치료 중 사망했다.

이날 0시 기준 경북의 누적 확진자는 1455명, 사망자 59, 완치자 1359명이며, 환자 35명이 포항의료원 등 6곳에서 2명은 생활치료센터에서 입원 치료 중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2년만에 '제2의 박왕자 사건'…문 정부, 공든탑 무너지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